고등학교 내내 사용하던 피쳐폰에서 벗어나게 됐다. 아이폰 5S와 넥서스 5 사이에서 고민한 결과 화면이 더 크고 루팅이나 커스텀 롬으로 가지고 놀 게 많은 넥서스 5로 선택했다. 아래는 인증샷(사생활과 관련된 부분은 지웠음)!!




'일상 & 기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블로그 변경  (0) 2020.01.05
오랜만에 끄적임  (0) 2018.11.02
블로그의 쇠퇴 그리고 트위터에 관한 잡담  (0) 2015.08.09
넥서스 5 지름  (4) 2013.12.10
티스토리 블로그 만들었습니다  (0) 2012.07.11
  1. BlogIcon 엘빌스 2013.12.11 18:41 신고

    커롬하니 예전에 모토로이가지고 논? 기억이 납니다. 그 땐 레퍼가 부러웠는데 지금은 열정이 다 죽었습니다 ㅠ

    • BlogIcon 코어스 2013.12.12 19:57 신고

      예전에 폰 말고 컴퓨터에 os여러개 설치하면서 놀았는데 열정이 다 죽고(골치아픔+귀찮이즘) 싹 다 정리하고 win7에 정착한 것 처럼 폰도 아마 그렇게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. 이것 저것 커스텀롬 설치할 게 아니라 하나를 딱 정해서 쭉 쓸 것 같네요.. 참고로 저번주 금요일에 주문했는데 아직도 폰이 도착을 안했습니다 ㅠ

  2. BlogIcon S매니저 2013.12.15 21:54 신고

   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~
    행복하고 편안한 저녁시간 보내시길 바래요~

+ Recent posts